세이연, 제주도에서 총회 및 세미나 개최

 

24일~27일까지, 대한민국·미국·일본 등 이단대처 사역자들 총 연

 

정윤석  |  unique44@naver.com
 
 
 
 

세이연- 제주 대회.gif

세이연 박형택 대표 회장

 

 

12902_17261_4728.gif

 

▲ 사회를 진행한 진용식 목사

 

 

세계한인기독교이단대책연합회(세이연, 대표회장 박형택 목사)가 제 3차 총회 및 세미나를 제주도 중문단지에서 2014년 2월 24일~27일까지 진행한다.

 

첫날인 24일 개회예배에서 사회를 진행한 진용식 세이연 한국대표(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협회 대표회장)는 “2011년 1차 총회는 서울에서, 2013년 2차 총회는 하와이에서, 3차 총회는 제주도에서 갖게 됐다”며 “각처에서 참석해 주신 세이연 관계자 여러분들을 환영한다”고 말했다.

 

 김희백 목사(군산 기독교이단상담소장)는 “주의 사자들을 곳곳에서 불러 주셔서 총회와 세미나를 열게 하시고 이를 통해 비전을 갖게 해 주시니 감사합니다”라며 “이번 모임 통해 주님의 선한 뜻이 이뤄지게 하소서”라고 기도했다.

 

 

 12902_17262_4731.gif 

▲ 세이연 총회에 참석한 인사들. 각국에서 이단대처 사역을 하는 전문가들이 모였다.

 

 

 12902_17263_4731.gif 

▲ 개회예배에서 기도하는 김희백 군산 상담소장

 

 

 12902_17264_4732.gif 

▲ 설교하는 김순관 대표회장

 

 

김순관 미국 대표회장은 ‘고난을 두려워 말라’는 제목으로 설교하며 “이 총회 기간 동안 회의, 세미나에만 집중할 것이 아니라 하나님이 주시는 평안과 기쁨과 위로를 받고 돌아가는 이단대처 사역자들이 됐으면 좋겠다”며 “하나님이 우리의 힘이 돼 주시고 우리를 지켜 주시기 때문에 우리는 결코 이단 세력에 굴복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김 목사는 “제자들이 주님의 능력을 받아 기사와 이적을 나타냈다”며 “이단대처 사명자 여러분들도 주님의 능력을 받아 고난을 두려워하지 않고 자신감있게 사역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12902_17265_4733.gif 

▲ 예배 광고를 하는 세이연 이인규 사무국장

  

 

 

예배의 광고는 이인규 사무국장, 축도는 박형택 한국 대표회장이 맡았다.

 

 

 12902_17267_4735.gif 

▲ 미국측 참석자. 김순관 목사와 아내, 한선희 목사, 윤사무엘 목사, 조재풍 목사, 조남민 목사, 이태경 장로

 

 

 12902_17268_4736.gif 

▲ 세이연 총회에 참석한 선교사들. 좌측부터 장청익 목사와 아내, 이승재 선교사, 이훈찬 선교사, 원천희 선교사다. 이중 가장 우측의 원 선교사는 1세대 이단연구가 원세호 목사의아들이다.

 

 

 12902_17269_4736.gif 

▲ 신흥 종교 연구 모임인 아레오바고 사람들. 대표 이영호 목사, 강경호 목사, 현문근 목사(좌측부터)

 

 

 12902_17270_4737.gif 

▲ 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협회 대표회장 진용식 목사와 지역 상담소장들.

 

 12902_17271_4738.gif 

▲ 인사말을 하는 정운기 목사(대전양무리교회 담임·하나님의성회 이단사이비대책위원장)

 

예배 후 참석자들이 인사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총회를 통해 세이연이 명실공히 최대의 이단대처 사역자들의 모임이라는 것이 재확인됐다.

 

세이연 총회에는 미국, 일본을 비롯 각처에서 70여 명의 회원 등이 참석했다. 참석자 대다수가 대한민국은 물론, 미국, 일본, 호주 등지에서 가장 활발하게 이단대처 사역을 하는 인사들이라는 점에서 세이연은 한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이단대처 사역자들의 연합체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관심을 모으고 있는 차기 대표회장은 25일 오후 7시 총회회의를 통해 결정된다.[제주도=정윤석 기자]

 

 

logo.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