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콥 영적도해.jpg

 

dsmedic

 
 

미주 예수교장로회 미주합동 총회

 

대한예수교장로회 미주합동총회(총회장 신청기 목사, 서기 옥영철 목사) 제34차 정기총회가 지난 5월 28일부터 30일까지 필라델피아에 있는 블루벨한인장로교회에서 개최됐다.

 

이단대책특별위원회(위원장:한선희 목사)에서 연구하여 준비한 이단연구보고서 “예장 전도총회(다락방) 류광수, 평강제일교회(舊 대성교회) 박윤식, 신사도운동 피터 와그너”는 그대로 받고 이단으로 규정하고 그 내용을 총회에 속한 노회에 전달하고 총회에 속한 모든 지교회가 숙지하기로 했다.

 

또한 가주노회에서 이단성 조사에 대한 헌의한 "인터콥(대표 최바울)과 이들이 주관하는 비전스쿨"건은 이단대책특별위원회에 넘겨 1년간 조사 후 제35차 총회에 연구보고서를 서면으로 보고하기로 했다.

 

이것으로 인터콥은 현재 예장통합에서 "교류자제, 예의주시"로 예장합신에서는 "이단성, 일체 교류금지 및 참석금지"로, 미주 KAPC(미주한인장로교연합)에서는 "교류금지"로 규정되었으며, 미주 남침례교단과  예장 미주합동 총회는 1년간 조사하여 다음 총회에서 발표하기로 하였다.

 

또 앞으로도 몇개 교단에서 남은 9월총회에서 인터콥에 대한 규정이 있을 것으로 보여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