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로그인  |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Home > 자유게시판
글 수 1,027
번호
글쓴이
공지 자유게시판에 올리는 글에 대하여
ikccah
2016-09-28 2971
967 부활 태풍 830 춘천 강타, 초대교회 같은 부흥역사 재현되다 실제론 900여명 참석 3
samuel
2016-07-02 223
966 군대 내 항문성교 동성애 금지… 대한민국 안보에 절대적, 군형법 제92조 6 유지하라.
samuel
2016-06-30 2722
965 "그리스도인의 헌금생활의 표준으로서의 십일조"
samuel
2016-06-26 524
964 미국장로교 PCUSA 총회 개회식순에서 무슬림이 알라의 이름을 부르며 기도.
samuel
2016-06-24 301
963 분당 한신교회, 인터콥과 교류?.. 담임목사 인터콥 캠프 설교자로, "이단 시비 있는 줄 몰랐다"
samuel
2016-06-23 499
962 십일조 (이인규 평이협 대표) 3
samuel
2016-06-21 567
961 "축도는 담임목사가 하는 게 정상이다".. 축도, 하나님의 복 선포에 관하여 6
samuel
2016-06-18 1310
960 "동성애자는 성중독…치료 가능" 1
samuel
2016-06-18 327
959 초기교회 때도 오늘날과 같은 그런 축도가 있었을까요? 1
samuel
2016-06-16 215
958 대부도 토막살인 사건의 배경은 '동성애 성매매' 11
samuel
2016-06-10 1123
957 춘천 한마음교회에 대한 입장과 견해는 종결(이인규) 1
samuel
2016-06-06 241
956 박용규 교수의 예루살렘에서 평양까지, 그 성령의 역사 부흥의 역사를 추적한다 file
samuel
2016-06-06 218
955 부활복음의중요성: "부활 증명하신 예수님 전하세요 - 이어령 박사" 1
samuel
2016-05-29 274
954 동성애 대책 시민연대, 광주서 발대식 7
samuel
2016-05-07 1555
953 대화를 빌미로 "동성애" 조장하는 NCCK(김영주 총무) 실체 2 file
samuel
2016-05-07 312
952 NCCK가 하나님보다 높은 심판자인가? | 이단과 배도 (김정한 목사) 14 file
samuel
2016-04-28 633
951 김성로목사의 답변 - 기이협 제언에 대한 김성로 목사의 답변 3 file
samuel
2016-04-14 429
950 기이협에서 김성로목사에게 드리는 제언 (기독교이단대책협의회) 3 file
samuel
2016-04-14 227
949 부활 복음을 비판하는 사람들에게 (이인규 평이협대표) 1 file
samuel
2016-04-13 221
948 교회 안에 부활의 예수가 없다, 복음이 사라진 한국교회에 고함(한완상 박사, 전 부총리)
samuel
2016-04-12 2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