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단과 이단조사연구기관이 인터콥에 내린 판정

 

1. 2008 인터콥은 "선교한국"이란 선교단체에서 퇴출 당했음 / "선교한국"으로부터 제명된 인터콥.
(선교한국이란 단체는 한국의 대학선교단체 35여개가 모인 곳입니다.)

35여개 대학선교단체가 모인 Group 안에서 말썽을 일으키고, 한국교회들 안에서 물의를 일으키고, 해외 선교지와 선교방향에서 물의를 야기했기에 인터콥은 퇴출/제명 당했습니다. 

그러함에도 불구하고 인터콥측은 "선교한국"에서 퇴출/제명된 이유를 선교한국에 "회비"를 안냈기 때문이라고 말도 안되는 거짓말을 합니다. 회비 안냈다고해서 "선교한국"이 회원 하나를 퇴출/제명 시켰을까요?

http://www.newsnjoy.us/news/articleView.html?idxno=489


2. 2008예장 합동 GMS 로부터 1차 경고, 2차 경고합하여 2 번의 경고 받은 인터콥.


3. 2009 KWMA 로 부터 1차 경고 및 2차 경고 합하여 2번 경고 조치 받은 인터콥


4. 2010 KWMA 소위원회에서 NOOWEV (선교지도자전략회의) 에딘버러 100주년 기념, 한국선교대회 등에 인터콥 참가역활 배제 결정.

 

5. 예장 고신 KPM 세계선교부로 부터 1차 및 2차 경고 받은 인터콥.

 

이상 1, 2, 3, 4, 5 항의 특징은 인터콥이 '한국의 교회들과 해외 선교지'에서 문제를 일으켰기에 나온 경고 조치들이었습니다. 이 때까지는 인터콥이 어떤 단체인지 아무도 몰랐습니다.  그저 선교단체인 줄로만 알았고, 한국 교회에 물의를 일으키고, 해외 선교지의 선교사들간에 말썽을 일으키고, 선교방향에서 공격적이고도 무분별한 행동을 하는 그런 단체로만 알았습니다.


다만 예장합동선교부는 인터콥에 대해 뭔가는 알고 있었던 것으로 추정됩니다. 예장합동선교부의 보고서를 볼 때 이를 발견할 수 있습니다. 또한 해외선교사들 가운데는 인터콥의 정체에 대해 알고 있었던 분도 있었습니다. 아무튼 한국교계 국내외를 통해 인터콥의 정체를 속시원히 아는 사람은 아무도 없었습니다.        


그러다가 인터콥이 미국에 들어온 이후부터는 미주(US) 한인목회자들에 의해 인터콥의 정체가 벗겨지기 시작합니다. 인터콥의 뿌리와 신학사상과 성장배경의 베일이 드러납니다. 

인터콥의 뿌리가 한국 이단 베뢰아 김기동 성락교회에 있다는것과 인터콥의 신학사상이 김기동씨의 베뢰아사상과 100% 일치하고 있다는 것을 지적 받게 됩니다. 또한 신사도사상, 아이합사상을 동시에 가지고 있고, 그 외 여러 이단들(중국이단, 지방교회)의 사상을 가지고 있음이 드러납니다. 이것이 바로 아래  6항 부터 - 11 항 까지 열거된 것들입니다. 아래 6항- 11항까지는 인터콥의 불건전한 신학사상/이단성 때문에 나온 조치들이었습니다.

 

 

6. 2011 1월 미동부이대위 "신사도/아이합/인터콥을 경계하라"는 뉴욕 Statement 성명서 발표. (성명서 다섯번째 항목)

http://blog.daum.net/jcore/16905756

 

7. 2011 3/29일 진목연(미주진리수호연대)에서 인터콥에 대한 성명서 발표.

인터콥 최바울에게 한국 이단 베뢰아 김기동의 사상과 동시에 신사도, 아이합 사상 있음을 발표. 극히 조심하라.

http://www.newsnjoy.us/news/articleView.html?idxno=2821

 

8. 2011 5월 세이총( 세이연: 세계기독교이단대책협의회)
"최바울 씨와 인터콥을 이단성 짙은 불건전한 단체로 규정"

http://www.usaamen.net/news/board.php?board=news&command=body&no=5952

'인터콥을 이단성 짙은 불건전한 단체로 규정한다'
[성명서] 최바울 씨, 모 신학교 M. Div. 과정 밟은 적 없어

 http://www.newsnjoy.us/news/articleView.html?idxno=2467#34899

 

결국 (1) 2011 9월에 한국의 교단인 예장고신의 판정,  (2) 예장통합의 판정, 

(3) 미국에서는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KAPC) 교단의 발표가 나오게 되었습니다.


9. 예장고신 발표

2011 9. 한국 예장고신 정기총회에서 "인터콥 유해 판단, 인터콥을 주의하고 참여를 자제할 것을 촉구".  선교위원회의인터콥과의 교류 주의를 총회서 승인.

http://www.newsnjoy.us/news/articleView.html?idxno=2657

http://www.newsnjoy.or.kr/news/articleView.html?idxno=35874

 


10. 예장통합 발표

2011 9. 한국 예장통합 9월 정기총회에서 "인터콥을 예의주시하고, 참여 자제를 촉구"

96회 총회…“교리적으로 타당치 않거나 위험 요소 있다

인터콥(대표 최바울) 통합(2011/96/예의주시, 참여자제)

http://www.christiantoday.us/sub_read.html?uid=19285&section=sc142&section2=

http://www.amen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1565


 

11. 미주 한인예수교장로회 (KAPC) 뉴욕 발표: 

신사도운동과 인터콥에 강력 대응,  교류금지

http://www.usaamen.net/news/board.php?board=news&page=80&sort=hit&command=body&no=6551

http://www.kctusa.com/technote7/board.php?board=kyokyesosik&sort=wdate&command=body&no=994



12. 세계한인기독교이단대책협의회의 인터콥에 대한 성명서 (세이연, 2013.03.14)

인터콥은 과연 회개하였는가?  

http://www.newsnjoy.or.kr/news/articleView.html?idxno=193621


 

13. 예장개혁 인터콥 토론회에서도 세이연연구위원들의 지적에 의해 "인터콥은 결코 변하지 않았음"이 드러났다.

http://www.newsnjoy.us/news/articleView.html?idxno=3112

 

 

14. 해외한인장로회(총회장 호성기 목사·KPCA) 제38회 총회의 이단대책특별위원회(위원장 이석해 목사 이대위)의

신사도운동 관련 보고서는 인터콥을 신사도운동으로 규정한 후, '신사도 운동을 경계하고 교류하지 말 것'을 권고했다. 이 보고 내용은 총회 석상에서 논의되지 않았지만 KPCA 이대위조차 인터콥과 경계 및 교류금지를 내리고 있는 것이다.

 http://www.newsnjoy.us/news/articleView.html?idxno=3156

KPCA (호성기 목사)가 은근 슬쩍 이대위 보고서를 받지 않고 넘어간 이유 보기: http://ikccah.org/free_board/4284

 

 

15.  예장합신 인터콥 공청회에서는 인터콥의 이단성이 더 확연히 드러났다.

그래서 기자들은 인터콥의 이단의혹이 결코 풀리지 않았고 하였고, 인터콥엔 진정성이 없다고 하였다. 

 http://christian.nocutnews.co.kr/show.asp?idx=2514638

인터콥 의혹 예장합신 공청회에서도 해소 안 돼

박형택 이단상담소장 "이런 사상으로 선교하면 안 돼",

인터콥 영입 논란 예장개혁은 시나리오 각본대로  "이단성 없다"

http://www.newsnjoy.or.kr/news/articleView.html?idxno=194352

 

 16.  예장합동 신학부, "인터콥과 일체 교류 단절할 것" 규정

http://ikccah.org/index.php?mid=free_board&page=5&document_srl=7003

 

17. 합신측, 최바울(인터콥 대표) “참여·교류금지” 규정

http://ikccah.org/index.php?mid=free_board&page=5&document_srl=69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