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로그인  |   회원가입
  Los Angeles Time
  New York Time
  Seoul Time
  Tokyo Time
  Canberra Time
  Beijing Time
  Ottawa Time
  Berlin Time
  Sao Paulo Time
  Sydney Time
  Hawaii Time
세이연소개 Home

세이연의 설립목적 및 취지

 

 

세이연소개로고.jpg

 

 

오늘 우리는 주님의 몸 된 교회를 공격하는 이단들이 행위가 도저히 용납할 수 없는 한계까지 도달하였음을 지켜보고 있습니다.

한국교회는 외부적으로는 전례가 없었던 이단들의 공격적인 포교와 활동으로 큰 위협을 받고 있으며 내부적으로는 정통교단 안에서 이단들을 변호하고 지지하여주는 친 이단 인사들이 있어, 이들이 오히려 이단연구가들을 비난하는 작태까지 벌어지고 있는 실정입니다.

한국교회의 이단문제는 더 이상 강 건너 불을 구경하는 방식으로 더 이상 방치해서는 안 됩니다.
작금 이단의 문제는 우리나라뿐 아니라 미국을 비롯한 전 세계 한인교회에 심각한 문제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그리하여 이미 오래 전부터 이단 연구가들과 단체들이 함께 연합하여 순수하게 이단을 연구하는 신뢰할만한 연합단체를 만들어야 한다는 주장이 있어 왔으며 그 필요성에 대해서는 모두 공감하고 있었습니다.

이런 차제에 하나님께서 2011년 1월 13일에 IHOP에 관한 뉴욕세미나를 개최하였던 미주 4개의 이단연구단체가 뉴욕에서 모였을 때 더욱 효과적인 이단대책 사역을 위해 전 세계에서 사역하고 있는 모든 이단 연구기관들이 하나로 연대하여 날로 증가하는 이단들에 대처하는 것에 대한 비전을 주셔서 준비위원회(준비위원장: 한선희 목사, 위원: 이종명 목사, 최은수 교수, 이태경 장로)를 결성하고 지난 수개월 동안 세계에 흩어져 사역하고 있던 이단 대책 사역자들의 연합과 행정적으로는 미국 캘리포니아 주 정부와 미 연방정부에 비영리법인 단체로 등록을 마치고 기존에 구성되었던 ‘세계한인기독교이단대책총연합회’를 재정립하고 더욱 확장시켜 ‘세계한인기독교이단대책연구회(이하 세이연)’로 발전시키기로 결정하고 2011년 11월 9일 세계 6개국의 24개 단체에서 90여명의 회원이 이단대처를 위하여 연합하여 제 1 차 세계대회 및 설립예배를 드렸습니다.

우리는 정치적 외압이나 금권의 유혹에 영향을 받지 않는 순수하고 건전한 이단연구단체의 시작을 위하여 오랫동안 이단연구 사역을 해왔던 사람들 중에서 신중하게 엄선하여 함께 연합적인 사역을 할 것을 제안하여 왔습니다.

1. 세이연을 시작한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1) 이단대책과 이단연구를 하는 개인들의 힘을 결집하여 효과적으로 이단을 대처하기 위하여
2) 신뢰성이 있는 이단연구를 통하여 한국교회를 보호하기 위하여
3) 정치적인 논리나 금권적인 이유로 잘못된 보고서를 제공하는 단체에 대해서 정확한 연구 자료와 객관적인 방향을 제시하기 위하여

2. 세이연의 사역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이단연구 및 자료를 필요로 하는 세계의 단체와 교회에 신뢰할 만한 연구보고서와 자료를 제공할 것입니다.
2) 이단에 빠져 고통당하는 가족과 피해자들을 상담하며 회심시키는 일에 앞장 설 것입니다.
3) 전문적인 강사를 통하여 성도들을 미혹하는 이단단체에 대한 예방차원의 세미나와 교육을 할 것입니다.
4) 이단연구 책자 등 출판 등의 사역을 통하여 세계의 한인교회가 이단의 피해를 막을 수 있는 모든 대책을 강구하게 될 것입니다.
5) 교계에 정통기독교란 이름으로 이단들을 옹호하거나 그들을 홍보해주는 친 이단성향의 인사, 단체, 언론에 강력한 공동대응을 하게 될 것입니다.

3. 세이연의 조사와 연구의 과정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이단을 조사하는 대상, 조사와 연구를 위한 소위원회의 구성, 보고서의 채택 등의 과정이 2/3이상의 찬성으로 이루어지는 엄격하고 공정한 절차를 거치게 될 것입니다.
2) 이단을 조사하고 연구하는 기간이 상당히 길었던 기존 이단대책위원회의 단점을 보완하여 최소 3개월에서 6개월 안에 이루어집니다.
3) 최종적으로 자문위원회의 신학적인 견해를 충분히 수렴함으로써 발표를 하게 됩니다.

앞으로 세이연은 세계 한인교회의 이단세력의 준동에 맞서 신속한 대응과 적극적인 활동을 펼치고자 합니다.

이미 2011년 5월 16일에 인터콥 최바울 씨의 신학사상의 이단성을 연구하고 "이단성이 짙은 불건전한 단체"로 그 첫 사역을 시작하였습니다.

한국 교회의 이단대처 사역에 있어서 세이연의 탄생은 한국 교회사에 기록될 중요한 사건입니다.
지금까지 이렇게 다양한 연구기관들이 하나로 연합하여 이단에 대처하였던 전례가 없었습니다.
세이연이 주님의 몸 된 교회에 귀중한 쓰임을 받는 온전한 이단연구와 이단대처를 위한 건전한 단체가 되어 더욱 효과적인 사역을 감당함으로 이단들로부터 교회를 보호하는 사명을 더욱 잘 감당할 수 있도록 기도와 더불어 물심양면의 협조를 부탁드립니다.